뉴스>대표팀

더보기
‘아자디 징크스 깨자’, 손흥민-황의조-황희찬 선발 출격... 이란전 라인업 발표
등록 : 2021.10.12

[스포탈코리아]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이 결전의 라인업을 발표했다.


한국은 12일 오후 10시 30분(한국시간) 이란 테헤란의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이란을 상대로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지역 최종예선 A조 4차전을 치른다.

현재 A조 순위는 2승 1무의 한국(승점 7점)이 2위, 3전 전승의 이란이 1위를 달리고 있다. 본선행이 가장 높게 점쳐지는 한국과 이란의 대결인 만큼 치열한 공방이 예상된다.

한국은 이란에 갚아야 할 빚이 많다. 역대 전적에서 9승 9무 13패로 열세인 한국은 2011년 아시안컵 8강전 승리 이후 6경기에서 2무 4패로 승리가 없다.

‘원정팀의 지옥’이라 불리는 아자디 스타디움에서는 더 어려웠다. 최근 3연패를 포함해 2무 5패다. 1974년 이후 47년째 승전보를 전하지 못했다.

징크스는 깨지라고 있는 법. 한국은 이란 원정에서 새 역사를 만들겠다는 각오다. 이날 경기에는 손흥민, 황의조, 황희찬, 이재성, 황인범, 정우영, 김영권, 홍철, 김민재, 이용, 김승규(GK)가 선발로 나선다.

이란은 사르다르 아즈문, 알리레자 자한바크슈 등을 내세워 맞선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