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해외

더보기
‘역전 꿈꾸는’ 네이마르, “맨시티 이길 수 있다면 경기장서 죽겠다”
등록 : 2021.05.03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네이마르(파리 생제르맹)가 맨체스터 시티전을 앞두고 결연한 의지를 다졌다.


파리는 오는 5일 오전 4시(이하 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맨시티를 상대로 2020/2021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4강 2차전을 치른다.

파리는 벼랑 끝에 몰려 있다. 앞서 안방에서 열린 4강 1차전에서 1-2로 패했다. 선제골을 넣었지만, 리드를 지키지 못했다. 원정골도 2골이나 허용하며 챔피언스리그 여정 중 최대 위기를 맞았다.

에이스 네이마르는 막중한 책임감과 함께 승부를 뒤집겠다는 각오를 보였다. 그는 3일 구단 공식 채널을 통해 “지금 가장 먼저 해야 할 일은 휴식을 취하고 챔피언스리그에 초점을 맞추는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우린 맨시티와의 1차전에서 아주 힘든 경기를 했다. 통계나 확률이 어떻든 우리는 믿어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네이마르는 “모든 파리 팬들도 우리를 믿어야 한다. 난 그 선봉장에 설 것이다. 그리고 전투에 나가는 첫 번째 전사가 되겠다”라며 두려움 없이 팀을 이끌겠다고 밝혔다.

그는 “내가 할 수 있는 최선을 다하겠다. 상황을 되돌리기 위해 뭐든 하겠다. 그라운드에서 죽어야 한다면 그러겠다”라며 결전을 준비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