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축구기타

더보기
토트넘 여신의 매력 발산에 심쿵
등록 : 2021.03.21

토트넘 홋스퍼 팬으로 축구 여신으로 불리고 있는 곽민선 아나운서의 매력은 끝이 없다.


곽민선 아나운서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을 올리며 “내가 가장 좋아하는 말인데 어떤 영화에서 듣고 적었는지 기억이 안나”라는 글을 올렸다.

사진 속 곽민선 아나운서는 하얀 드레스를 입고 있었지만, 가슴골이 살짝 드러나면서 글래머한 몸매를 숨기지 못했다.

사진=곽민선 인스타그램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