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국내

더보기
[오피셜] 전북, 베테랑 수비수 윤영선과 계약 연장...2023년까지 동행
등록 : 2022.11.07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전북현대가 베테랑 수비수 윤영선과 동행을 이어간다.


전북은 7일 “이번 시즌 30경기에 출전한 윤영선과 2023시즌까지 계약을 1년 연장했다”고 발표했다.

윤영선은 2018 러시아 월드컵에 출전했던 전 국가대표 출신으로 2010년 성남에서 프로 데뷔하여 울산, 서울, 수원FC를 거치며 K리그에서 13시즌 동안 270경기를 소화한 베테랑 선수이다.

윤영선은 전북에 합류하기 직전 2시즌 동안 부상으로 인해 많은 경기를 소화하지 못했지만, 전북에 합류한 후 특유의 강력한 대인마크와 헤딩 능력 그리고 안정감 있는 수비 리딩을 선보이며 전북의 5번째 FA컵 우승에 크게 기여하였다.


전북은 다음 시즌에도 리그와 ACL, FA컵 우승에 도전하는 만큼 실력과 경험을 겸비한 윤영선과의 동행을 이어나가기로 결정했다.

윤영선은 "전북과 함께할 수 있게 돼 기쁘다"며 "다음 시즌도 팀에 보탬이 되는 선수가 되고 싶다"라고 재계약 소감을 밝혔다.

사진=전북현대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