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국내

더보기
부천, 이영민 감독 선임 ''젊고 경쟁력 있는 팀 만든다''
등록 : 2020.11.19

[스포탈코리아] 조용운 기자= K리그2 부천FC1995가 이영민(46) 신임 감독을 선임했다.


부천은 19일 "송선호 감독과 계약이 만료됨에 따라 신임 이영민 감독 체제로 2021년 시즌을 준비한다"고 발표했다. 부천은 이영민 감독의 선임을 시작으로 빠르게 코칭스태프 인선을 마무리하고, 본격적으로 2021시즌 준비에 나설 계획이다.

이영민 감독은 1996년 포항 스틸러스에서 프로 생활을 시작해 2006년 국민은행 축구단까지 총 10여년 선수 생활을 했다. 은퇴 후 국민은행 코치로 지도자 생활을 시작했고 FC안양, 안산 그리너스 등 K리그에서 다년간의 경험을 쌓았다.

부천 관계자는 "눈앞의 성과보다 유소년과 젊은 선수 육성으로 경쟁력 있는 구단을 만들기 위한 운영 철학을 실현한다는 목표"라며 "이영민 감독은 올해까지 울산 현대 유소년 총괄디렉터로 유소년 육성에 대한 경력과 이해가 높다"고 선임 배경을 설명했다.

이영민 감독은 "부천에서 새 시즌을 맞게 돼 기쁘다. 구단이 나아가는 방향에 맞게 탄탄한 선수단을 만들어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클린구단 정책을 펼치고 있는 부천은 감독 선임의 공정성을 위해 내부규정에 따라 감독추천위원회를 구성하여 프로구단, K3, 대학 감독 등 후보자를 추천하였다. 이사회는 이를 바탕으로 감독 선임 우선순위를 정하고 감독과의 미팅 과정을 거쳐 최종적으로 이영민 감독을 선임했다.

사진=부천FC1995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