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북한, 이틀만에 또 미사일 도발…한일정상회담 겨냥
등록 : 2023.03.16

[스포탈코리아] 북한, 이틀만에 또 미사일 도발…한일정상회담 겨냥


합동참모본부는 16일 오전 7시14분경 북한이 동해상으로 탄도미사일을 발사했다고 밝혔다.

미사일의 사거리, 고도, 속도 등의 세부 재원은 현재 분석 중이다.

북한은 지난 12일에도 신포 인근 해상에서 잠수함발사순항미사일(SLCM) 도발을 감행했다. 14일에는 동해상으로 단거리 탄도미사일(SRBM)을 발사했다.

북한의 이번 도발은 한미연합연습 '자유의 방패(FS)'를 방해하기 위한 목적인 것으로 풀이된다.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지난 12일 '조선노동당 중앙군사위원회 제8기 제5차 확대회의 진행' 기사를 통해 "김정은 동지께서 당중앙군사위원회 제8기 제5차 확대회의를 지도하시였다"고 전했다.


이어 "미국과 남조선의 전쟁도발책동이 각일각 엄중한 위험계선으로 치닫고있는 현정세에 대처해 나라의 전쟁억제력을 보다 효과적으로 행사하며 위력적으로, 공세적으로 활용하기 위한 중대한 실천적 조치들이 토의 결정됐다"며 무력도발을 경고하기도 했다.

특히 이날 개최하는 한일정상회담을 겨냥했다는 분석도 나온다. 최근 한일 관계가 급속도로 가까워지면서 이에 대한 견제의 성격이라는 것이다.

윤석열 대통령은 이날 1박2일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해 기시다 후미오 총리와 정상회담을 갖는다. 윤 대통령과 기시다 총리는 이날 정상회담에서 한일관계 개선 방안을 논의한다.

한국 대통령의 일본 방문은 지난 2019년 문재인 전 대통령이 G20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오사카를 찾은 이후 4년 만이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