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청와대 만찬' 손흥민, 윤 대통령에게 주장 완장…尹 ''여러분은 우승팀''
등록 : 2022.12.09

[스포탈코리아] 조용운 기자= 윤석열 대통령이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16강 진출에 성공한 축구대표팀을 초청해 만찬을 가졌다.


윤 대통령과 김건희 여사는 8일 청와대 영빈관으로 대표팀을 초청해 12년 만에 월드컵 16강에 오른 선수단 및 코칭스태프에게 감사를 전하기 위한 자리를 마련했다. 대통령실에서는 안상훈 사회수석과 김은혜 홍보수석이 함께했다.

대통령실 보도자료에 따르면 윤 대통령 부부는 대표팀 선수들과 2시간 여 동안 환영 행사를 진행했다. 만찬에 앞서 열린 식전행사에서 주장 손흥민은 포르투갈전 당시 착용한 주장 완장을 윤 대통령의 왼팔에 채워줬다.


윤 대통령은 환영사에서 "여러분의 젊음과 열정이 안팎으로 어렵고 힘든 우리 국민에게 큰 위로와 희망을 주었고 어떤 어려움에도 이겨낼 수 있다는 의지를 보여줬다"며 "그런 점에서 여러분은 월드컵 우승팀"이라고 격려했다.

파울루 벤투 감독과 손흥민도 국민들의 응원에 화답했다. 벤투 감독은 "4년이란 긴 여정을 함께해준 코칭스태프, 선수들과 함께 한국을 대표할 수 있어 정말 감사했다"며 "한국 국민을 비롯해 모든 분에게 행운이 있기를 바란다"라고 했다. 손흥민도 "4년 동안 선수들의 노력과 국민의 성원 덕분에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었다"며 "평생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어준 대통령께 감사하고, 한국을 더 빛낼 수 있도록 열심히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손흥민과 이강인을 대표한 선수단은 윤 대통령 부부에게 선수들의 사인이 담긴 유니폼과 축구공을 선물했다. 윤 대통령 부부는 만찬장을 먼저 떠나는 대신 국가대표팀 21명을 일일이 배웅하며 다시 한번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