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이태원 인파 보고서 삭제’ 연루…서울경찰청 정보부장 대기발령
등록 : 2022.11.14

[스포탈코리아] ‘이태원 인파 보고서 삭제’ 연루…서울경찰청 정보부장 대기발령


경찰청은 14일 핼러윈 기간 안전사고를 우려하는 정보보고서 삭제 의혹에 연루된 박성민(55) 서울청 공공안녕정보외사부장을 대기발령 조치했다.

경찰청은 이날 박 부장을 대기발령하고 후임으로 김보준 경찰청 공공안녕정보심의관을 발령했다.

박 부장은 이태원 참사 이후 용산서를 비롯한 일선 경찰서 정보과장들과 모인 메신저 대화방에서 "감찰과 압수수색에 대비해 정보보고서를 규정대로 삭제하라"고 말했다가 감찰·수사 대상이 됐다.

경찰청 특별감찰팀은 경찰 특별수사본부(특수본)에 박 부장에 대한 수사를 의뢰했다. 특수본은 조만간 박 부장을 참고인으로 소환해 조사할 방침이다.


특수본은 다른 직원을 시켜 해당 보고서를 삭제한 뒤 직원들을 회유했다는 혐의로 입건된 용산경찰서 정보과장도 이번 주 소환해 조사할 것으로 보인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