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전자발찌 훼손’ 40대, 하루만에 서울 구로서 검거
등록 : 2022.11.08

[스포탈코리아] ‘전자발찌 훼손’ 40대, 하루만에 서울 구로서 검거


성범죄 전과로 차고 있던 전자발찌를 훼손하고 달아난 40대 남성이 12시간 만에 검거됐다.

8일 법무부에 따르면 인천보호관찰소 신속수사팀과 서울 구로경찰서는 전자발찌를 훼손하고 도주한 A(44)씨를 이날 오전 11시30분께 검거했다.

A씨는 전날 오후 11시25분께 경기 부천시 상동의 한 노상에서 전자발찌를 끊은 뒤 사라졌는데, 이날 서울 구로구에 위치한 모텔에서 하루 만에 붙잡혔다.

A씨는 지난 2014년 성범죄 전과로 전자발찌를 착용했으며 법무부 보호관찰을 받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그는 인천 서구에 거주하다 부천으로 이동한 뒤 전자발찌를 훼손한 것으로 파악됐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