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맨유 박살 선봉장 극찬, “세계 최고...맨시티를 모두 날릴 수 있는 팀으로”
등록 : 2022.10.03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엘링 홀란드가 세계 최고라는 극찬을 받았다.


맨체스터 시티는 지난 2일(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에 위치한 이타히드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의 2022/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 경기에서 6-3으로 완승했다.

맨유 격파 선봉장은 필 포든과 함께 홀란드였다. 엄청난 공격력을 선보이면서 해트트릭을 달성했다.

홀란드는 문전에서 번뜩이는 모습을 선보였고, 맨유 수비수의 큰 골칫덩이였다.

펩 과르디올라 감독은 “홀란드에게 한 번도 가르쳐주지 않았다. 공격할 때 문전에서의 움직임, 득점 본능 등은 부모님으로부터 온 것이다. 이를 가지고 태어난 것이다”고 극찬하기도 했다.


글로벌 스포츠 매체 ‘ESPN’ 역시 “홀란드는 현재 세계 최고의 선수다”며 이번 시즌 활약에 박수를 보냈다.

이어 “홀란드는 맨시티가 이번 시즌 모든 팀을 날려버릴 수 있는 팀으로 변화시켰다”고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