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현장목소리] ‘통한의 무승부’ 이민성 감독, “조그만 실수가 실점으로”
등록 : 2022.10.02

[스포탈코리아=대전] 반진혁 기자= 이민성 감독이 막판 실점에 아쉬움을 표했다.


대전하나시티즌은 2일 오후 1시 30분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광주FC와의 하나원큐 K리그2 2022 42라운드 경기에서 2-2 무승부를 기록했다.

대전은 광주에 선제 실점을 허용했지만, 후반전 마사와 윌리안의 득점으로 역전을 끌어냈다.

하지만, 뒷심이 부족했고 후반 추가 시간 실점을 내주면서 다잡은 승리를 놓쳤다.

이민성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선수들은 최선을 다했다. 전남 드래곤즈와의 경기 준비 잘하겠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전반전 경직되는 부분이 있었다. 패스 미스가 많았고 스스로 무너졌다. 후반전 좋아졌지만, 조그만 실수가 실점으로 이어졌다”고 아쉬움을 표했다.

끝으로 “남은 경기 모두 결승이라고 생각하고 있다. 승리만 바라보고 있다. 끝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승격 의지를 불태웠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