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이준석계, 여의도에서 대토론회로 집단행동 개시
등록 : 2022.08.07

[스포탈코리아]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를 지지하는 당원 모임인 ‘국민의힘 바로 세우기'(국바세)가 8일 여의도에서 대토론회를 개최한다. 오는 9일 국민의힘 전국위원회의 비상대책위원회 의결을 앞두고 집단행동을 통한 압박에 나서고 있다.


신인규 국민의힘 상근대변인은 7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참석자 정원은 이미 찼고 온라인 중계도 병행할 예정이다. 발언자는 선별해서 5명 정도 검토 중"이라고 밝혔다.

비대위 전환을 위한 최고위원회 의결 효력정지 가처분 단체소송 준비 절차도 밟고 있다. 국바세는 앞서 국민의힘 책임당원 1,000명 이상의 신청을 받아 집단소송을 추진하겠다고 밝혔으며, 7일 오전 기준 395명이 참여 의사를 밝혔다고 한다.


국민의힘 전국위가 오는 9일 비대위 전환을 의결하면, 당헌당규에 따라 현 지도부는 해산되며 이 대표의 지위 및 권한은 소멸하게 된다. 이 대표는 전국위 의결이 끝나면 본격적으로 법적 대응을 위한 절차를 밟을 것으로 예상된다. 그는 그간 반목해왔던 이른바 윤핵관(윤석열 핵심 관계자)뿐만 아니라, 최근에는 윤석열 대통령까지 비판하며 전선을 넓히고 있다.

사진=뉴시스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