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포체티노가 밝힌 메시 영입 비화 “단장 전화에 농담인 줄”
등록 : 2021.10.15

[스포탈코리아] 파리생제르맹(PSG)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리오넬 메시와 함께 한 순간 꿈인 줄 알았다.


포체티노 감독은 지난 14일(현지시간) 글로벌 스포츠 매체 ‘ESPN’과 인터뷰에서 메시 영입 당시 자신의 심정을 밝혔다.

그는 “레오나르도 단장이 내게 전화 걸더니 ‘메시 영입 가능성이 있다, 좋은가 싫은가?’라고 나에게 전화 걸어서 물어봤다”라며 “나는 속으로 ‘이게 질문인가’라고 말했다. 농담인 줄 알았다”라고 메시 영입 순간을 기억했다.

메시는 이번 여름 FC바르셀로나(이하 바르사)를 떠나 PSG 유니폼을 입었다. 메시 같은 대형 스타가 20여년 동안 머문 바르사를 떠나 새 팀으로 간 자체가 큰 화제와 도전이었다.


포체티노 감독 입장에서 메시 영입은 큰 날개를 단 것과 마찬가지다. 그러나 메시는 아직 PSG에 완전히 녹아들지 못했다. 서로 해피엔딩을 맞이하려면 시간이 필요하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