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밀워키 비상’ 에이스 아데토쿤보, 무릎 부상으로 잔여 경기 출전 불투명
등록 : 2021.06.30

[스포탈코리아] 밀워키 벅스의 에이스 야니스 아데토쿤보가 부상으로 쓰러졌다.


아데토쿤보는 3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애틀란타 스테이트팜 아레나에서 열린 2021 NBA 동부 컨퍼런스 파이널 4차전에서 무릎 부상을 당했다.

3쿼터 밀워키가 52-62로 뒤진 상황에서 수비 도중, 애틀란타의 센터 클린트 카펠라와 함께 넘어져 왼쪽 무릎이 꺾이는 부상을 당했다. 그대로 쓰러져 통증을 호소한 아데토쿤보는 트레이너의 부축을 받으며 코트를 벗어났다.

그는 라커룸을 향하는 과정에서는 도움 없이 걸어가는 모습이었지만 계속 절뚝였다. 그는 벤치로 돌아왔지만 남은 경기에서는 제외되며 팀 패배를 지켜볼 수밖에 없었다.


밀워키는 애틀란타에게 88-110으로 지며, 시리즈 전적 2-2로 동률이 됐다. 양 팀의 파이널 5차전은 7월 2일 열린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