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EPL과 NFL 한국인 스타가 만난다… 손흥민-구영회 10월 런던 조우
등록 : 2021.05.14

[스포탈코리아] 김성진 기자=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와 미국프로풋볼(NFL) 무대를 누비는 한국인 스타가 드디어 만난다. 손흥민(29, 토트넘 홋스퍼)과 구영회(27, 애틀랜타 팰컨스)가 오는 10월 런던에서 만난다.


애틀랜타는 지난 13일(한국시간) 새 시즌 일정을 발표했다. 새 시즌 일정에서 눈에 띄는 점은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의 경기다. 애틀랜타는 10월 10일 뉴욕 제츠전을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치른다.

NFL은 일부 경기를 미국 외 국가에서 연다.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은 2019년 두 차례 NFL 경기를 유치했고 이번에 애틀랜타-뉴욕전 외에 마이애미 돌핀스-잭슨빌 재규어스전도 열린다.

애틀랜타는 이 경기를 기념해 인스타그램에 의미 있는 이미지를 게재했다. 손흥민과 구영회가 나란히 킥을 하는 모습이 담긴 사진이다. 애틀랜타의 런던 경기로 두 선수가 직접 만나게 됐다.

손흥민은 명실상부 EPL을 대표하는 스타다. 이번 시즌 EPL서 17골 10도움을 올리며 토트넘의 에이스로 활약했다. 구영회는 지난 시즌 필드골 성공률 88.6%를 기록하며 생애 첫 프로볼(올스타전)에 선발됐다.

두 선수는 지난 3월 화상 대화로 만남을 가진 바 있다. 그러나 아직 실제 만난 적은 없다. 당시 두 선수는 대화를 하면서 서로 팬이라고 밝히기도 했다.

사진=애틀랜타 팰컨스 인스타그램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