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스즈메' 300만 돌파..신카이 마코토 감독 내한 '어게인'→약속 지킨다 [종합]
등록 : 2023.03.27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
/사진='스즈메의 문단속'
/사진='스즈메의 문단속'

[김미화 스타뉴스 기자] 애니메이션 '스즈메의 문단속'이 2023년 개봉작 중 최단기간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스즈메의 문단속'은 개봉 후 계속 박스오피스 1위를 지키고 있는 가운데,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재내한을 확정했다.


'스즈메의 문단속'은 개봉 20일째인 27일 누적관객수 300만 명을 돌파했다.

'스즈메의 문단속'은 우연히 재난을 부르는 문을 열게 된 소녀 '스즈메'가 일본 각지에서 발생하는 재난을 막기 위해 필사적으로 문을 닫아가는 이야기다.

영진위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스즈메의 문단속'은 27일 오후 4시 30분 기준, 누적 관객 수 300만 136명을 동원하며 개봉 20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이는 2023년 첫 300만 관객 돌파 영화인 '더 퍼스트 슬램덩크'가 44일 만에 300만 관객을 동원한 것과 비교하면 압도적으로 빠른 수치.

'스즈메의 문단속'은 주말 박스오피스 기준으로 매주 관객수가 점차 상승하는 이례적인 수치를 보이며 흥행 열기를 이어가고 있다.

신카이 마코토 감독은 '스즈메'역의 성우 하라 나노카와 함께 찍은 300만 축하 인증샷과 직접 일본에서 촬영한 감사 영상을 보냈다.

신카이 마코토 감독은 "유튜브를 검색해 보면 '스즈메의 문단속'을 보신 한국 분들의 리뷰가 아주 많았다"라며 "한국 분들이 영화를 잘 즐겨주신다는 것을 실감하며 날마다 행복을 느끼고 있다. 300만 명이 넘었으므로 약속대로 다시 한국에 가기로 했다, 어서 다시 한국에 가서 여러분들을 뵙고 싶다"라고 내한 소식을 알렸다.

300만 관객이 넘으면 한국에 다시 오겠다는 공약을 지키기 위해 신카이 마코토 감독은 4월 27일 부터 30일 까지 한국을 찾는다. 이전 내한 시 한국 팬들과 다채로운 행사들로 특별한 시간을 보냈던 만큼 신카이 마코토 감독이 이번엔 또 어떤 특별한 행보를 보일지 주목된다.

한편 '스즈메의 문단속'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 중이다.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김미화 기자 letmein@mt.co.kr



ⓒ 스타뉴스 & starnewskore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