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전체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 주종혁, 2월 4일 첫 일본 팬미팅[공식]
등록 : 2023.01.26

[OSEN=김보라 기자] 배우 주종혁이 해외 팬들과 만난다.

주종혁의 첫 팬미팅 ‘JOO JONGHYUK JAPAN FANMEETING 2023’이 오는 2월 4일 일본 도쿄 시부야에서 열린다.

주종혁은 전세계적으로 화제를 모은 드라마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에서 사건을 해결하기 위해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권모술수 권민우 변호사를 출중한 연기력으로 소화하며 화제의 중심에 올랐다. 이후 각종 시상식을 휩쓸며 자타공인 대세 배우로 거듭난 주종혁은 특히 지난해 11월 일본 오사카에서 열린 ‘2022 마마 어워즈’에서 등장만으로도 현지 팬들의 뜨거운 호응을 이끌어내며 명실상부 인기를 입증했다.

이처럼 현지 팬들의 사랑과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개최되는 이번 팬미팅은 주종혁이 데뷔 이후 처음으로 해외 팬들과 직접 만나는 자리인 만큼 다양한 토크와 이벤트는 물론, 팬들과 보다 가까이에서 소통하며 잊지 못할 추억을 안겨줄 예정이다. 해외에서의 첫 팬미팅 이후 국내 팬들과 만나는 자리도 마련될 예정이라 더욱 기대를 모은다.

26일 주종혁은 소속사를 통해 “데뷔 이후 처음이자, 생애 첫 팬미팅을 열게 되어 감개무량한 마음이다. 작년 한 해 ‘이상한 변호사 우영우’를 사랑해주시고 저 주종혁을 애정해주신 팬 여러분들 덕분이다. 팬미팅 때까지 많이 준비해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며 진심이 듬뿍 담긴 팬미팅 개최 소감을 전했다.

한편 주종혁은 2015년 독립영화 ‘몽마’로 데뷔해 ‘우리 안의 그들’, ‘기일’, ‘영 피플 인 코리아’, ‘전기기능사’ 등의 작품을 이끌었으며 넷플릭스 시리즈 ‘D.P.’의 이효상 역으로 얼굴을 알렸다. ‘해피니스’에서는 감염병에 걸린 헬스 트레이너 역을, ‘유미의 세포들’ 시즌1과 시즌2에 걸쳐 워커홀릭 게임 개발자를 연기하며 다양한 장르의 작품에서 맞춤옷을 입은 듯한 연기를 선보였다. 작년 연말 KBS 2TV 단막극 ‘아쉬탕가를 아시나요’에서 첫 주연을 맡아 로맨틱 코미디 장르까지 섭렵하며 존재감을 빛냈다.

최근 장건재 감독의 영화 ‘한국이 싫어서’ 주연 발탁으로 차기작을 확정 짓고 배우로서 연기 스펙트럼을 확장시켜나갈 주종혁의 향후 행보에 귀추가 주목된다.

/ purplish@osen.co.kr

[사진] BH엔터테인먼트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