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UFC 246] 맥그리거 “패배는 비현실적” vs 세로니 “즐겁게 할 준비 됐다”
등록 : 2020.01.19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악동’ 코너 맥그리거(31, 아일랜드)가 옥타곤으로 돌아온다.


맥그리거는 19일 낮 12시(이하 한국시간) 미국 네바다주 라스베이거스 T-모바일 아레나에서 열리는 UFC 246 메인이벤트에서 ‘카우보이’ 도널드 세로니(36, 미국)와 웰터급 경기를 치른다.

약 1년 3개월 만의 복귀전. 그리고 자신이 활동하던 페더급, 라이트급이 아닌 웰터급 경기였지만 맥그리거의 자신감은 여전했다.

기자회견은 시종일관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 진행됐다. 맥그리거는 “세로니를 존중하지 않는 것은 어려운 일이다. 그는 오랫동안 싸워왔다”라며 부르면 나가는 ‘UFC 공무원’ 세로니를 향해 엄지를 치켜세웠다.

하지만 이내 날카로운 발톱을 드러냈다. 그는 “내가 지는 것은 현실적이지 않다. 당연히 피를 보게 될 것이고 KO를 예상한다”라며 화끈한 경기를 예고했다.

세로니 역시 물러서지 않았다. 그는 맥그리거보다 상대적으로 관심을 덜 받는다고 느끼지 않느냐는 물음에 “우린 프로다. 여론에 휘둘릴 필요 없다”라며 차분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사람들을 즐겁게 할 준비가 돼 있다”라며 맥그리거를 상대로 연패에서 탈출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맥그리거와 세로니가 맞붙는 이번 대회는 19일 오전 8시 30분부터 스포티비 온(SPOTV ON), 스포티비나우(SPOTV NOW)에서 시청할 수 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SPOTV NOW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
adf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