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포체티노 감독 ''손흥민, 발롱도르 후보 매우 기뻐''
등록 : 2019.10.23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이 손흥민의 발롱도르 후보 선정에 기뻐했다.


토트넘은 23일 오전 4시(한국시간) 영국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B조 조별리그 3차전에서 츠르베나 즈베즈다에 5-0 대승을 거뒀다. 대회 첫 승을 신고한 토트넘은 승점 4점(1승 1무 1패)을 기록하며 단숨에 조 2위로 올라섰다.

경기 후 포체티노 감독은 영국 'BT 스포츠'와 인터뷰에서 "기분이 좋다. 하지만 이제 한 경기일 뿐이다. 물론 우리가 자신감을 찾고, 승점을 쌓기 시작했다는 점에 의미를 두고 싶다. 자신감이 중요하다. 5골이나 넣었기 때문에 내일은 휴식을 부여할 것이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최근 토트넘 선수들이 휴식 부족에 불만을 가졌다는 루머가 나왔다. 포체티노 감독은 "축구에서 문제가 생겼을 때, 어떤 이유라도 찾기 위해 노력하곤 한다. 문제는 경기장에 있었으며, 그게 전부다. 경기장에서 문제가 있는 것은 정상이다. 축구에서 일어나는 일을 모두 설명하는 것은 어렵고 복잡하다"라고 반박했다.

흉흉한 분위기 속 팀에 기쁜 소식도 있었다. 손흥민을 비롯해 위고 요리스가 2019 발롱도르 후보 30인에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 포체티노 감독은 "우리 선수가 수상 후보에 오른 것에 기쁘다. 우리는 그들이 최고의 경기력을 보여주는 것을 도와주기 위해 노력 중이다. 경기력이 좋았을 때 감독으로서 정말 기쁘다"라고 자랑스러워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