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EPL 9R] '데 헤아vs알리송' 맨유-리버풀 선발 발표…살라 제외
등록 : 2019.10.20

[스포탈코리아] 조용운 기자=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와 리버풀의 노스웨스트 더비 선발 라인업이 발표됐다.


맨유와 리버풀은 잠시 후인 21일 오전 0시30분(한국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올드 트래포드에서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를 치른다. 맨유는 중상위권 도약을 위해, 리버풀은 선두 독주를 이어가기 위해 반드시 승리가 필요하다.

맨유는 부상 병동 속에 어렵사리 선발 11명을 구축했다. 그래도 걱정하던 다비드 데 헤아가 선발로 나서고 앙토니 마르시알이 벤치서 대기한다.

마커스 래쉬포드를 최전방에 둔 맨유는 스리백 카드를 꺼냈다. 애슐리 영과 아론 완-비사카가 좌우 윙백으로 나서고 다니엘 제임스, 안드레아스 페레이라, 스콧 맥토미니, 프레드가 중원에 배치했다. 스리백은 빅토르 린델로프, 해리 매과이어, 악셀 튀앙제브로 구성했고 골문은 우려와 달리 다비드 데 헤아가 지킨다.

리버풀은 베스트에 가깝지만 모하메드 살라가 제외됐다. 살라 대신 디보크 오리기가 호베르투 피르미누, 사디오 마네와 최전방에서 호흡을 맞춘다. 조르지니오 바이날둠, 조던 헨더슨, 파비뉴가 중원을 이루며 판 다이크를 중심으로 조엘 마팁, 앤드류 로버트슨, 트렌트 알렉산더-아놀드가 포백을 형성한다. 골문은 부상서 돌아온 알리송 베케르의 몫이다.

두 팀의 흐름은 정반대다. 맨유는 30년 만에 최악의 출발을 보이면서 14위까지 떨어진 상태다. 리버풀전을 지면 순위는 더 하락할 수 있다. 반면 리버풀은 초반 8연승은 물론 지난 시즌까지 더해 총 EPL 17연승을 달리고 있다. 맨유를 꺾으면 18연승으로 2017/2018시즌 맨체스터 시티가 세운 18연승과 타이를 이룬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