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한국-스리랑카] 이강인 첫 공격P+황희찬 골...한국, 스리랑카에 3-0 앞서 (전반 21분)
등록 : 2019.10.10

[스포탈코리아=화성] 서재원 기자= 한국이 스리랑카에 폭격을 가하고 있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은 10일 오후 8시 화성종합경기타운 주경기장에서 열린 국제축구연맹(FIFA) 2022 카타르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H조 조별리그 2차전 스리랑카와 홈경기에서 3-0으로 앞서갔다.

한국은 최약체 스리랑카를 상대로 공격 자원을 총출동시켰다. 김신욱을 중심으로 손흥민과 황희찬이 양 측면에 배치됐다. 허리에는 이강인, 남태희, 백승호가 호흡을 맞추며, 언제든지 공격으로 튀어 올라갈 준비를 했다.

한국은 손쉽게 리드를 잡았다. 전반 11분 손흥민의 간결한 슈팅이 골망을 흔들었고, 전반 18분에는 김신욱이 빠른 추가골을 넣었다.

한국의 세 번째 골도 쉽게 나왔다. 전반 21분 코너킥 상황에서 이강인의 크로스를 황희찬이 머리로 돌려놓으며 득점을 성공시켰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