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사회 > 기타
하마스가 공개한 이스라엘군의 갓난아이 살해 영상, 정체는 인형으로 자작극
입력 : 2023.10.14


[스포탈코리아] 이스라엘군이 지상전 개시를 준비중인 가운데 이에 맞서고 있는 무장세력 하마스가 ‘인형’을 아기처럼 꾸민 선전용 가짜 영상이 들통났다.



14일 연합뉴스에 따르면 엑스(X·옛 트위터) 등 SNS에는 팔레스타인 무장 정파 하마스가 선전물을 배포하는 텔레그램 계정에 최근 올렸던 한 영상이 확산 중이다.



‘시오니스트(이스라엘을 가리킴)에 살해당한 어린이 장례식’이라는 제목의 이 영상에는 부상 당한듯한 아기가 급하게 병원으로 이송되는 모습이 나온다. 이 모습을 지켜보던 취재진도 긴박하게 카메라 셔터를 누르며 촬영한다.



이어지는 장면에서는 안타깝게도 사망한 아기를 병원 관계자가 염포로 감싸 보호자에게 넘기고, 보호자는 슬픈 표정으로 소녀에게 입을 맞추기도 한다. 하지만 염포에 싸인 것은 놀랍게도 소녀가 아닌 인형이다.



하마스도 아차 싶었는지 급하게 영상을 삭제했으나 이미 몇몇 네티즌이 이를 캡처해 영상은 SNS에 급속도로 퍼졌다.



사진=X
링크공유하기

오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