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구 > 국내야구
두산 선수단, ‘영일초등학교 일일 야구 교실’ 참가
입력 : 2013.12.10
[스포탈코리아=스페셜9 제휴] 한동훈 기자=두산베어스의 영일초등학교 졸업생인 홍상삼(24)과 오장훈(30)을 비롯해, 변진수(21), 등 선수단 3명과 이경필 전 두산베어스 투수 등 4명은 지난 9일, ‘영일초등학교 일일 야구 교실’ 행사에 참가했다.

2008년부터 꾸준히 진행된 이 행사는 유소년 야구 발전을 위해 이뤄졌으며, 선수들이 가지고 있는 재능을 사회에 환원하는 ‘재능기부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이다.

홍상삼의 후배인 변진수와, 대선배인 이경필도 이러한 좋은 뜻에 같이하기 위해 동참했으며, 2011년 롯데에서 이적해온 오장훈도 자신의 모교에서 뜻 깊은 행사가 열리는 것을 알고 함께 참여했다. 이날 오후 3시 30분부터 영일초등학교와 야구부 어린이들에게 야구 기본기와 기술 등을 지도하고 야구공 4박스를 후배들에게 전달했다.


이번 행사에 참가한 홍상삼은 "꾸준히 오는 행사지만, 방문할 때마다 후배들을 보며 옛 생각에 웃음이 난다."며, "부족한 재능이지만 조금이나마 유소년 야구 활성화에 보탬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사진=두산베어스 제공
링크공유하기

오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