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 > 해외축구
10연속 무승 휴스 감독, ''첫 승하면 반전 가능''
입력 : 2012.11.05
[스포탈코리아] 배진경 기자= "첫 승만 따낸다면 반전할 수 있을 것이다." 1승에 목말라 하고 있는 퀸즈파크레인저스(QPR) 미크 휴스 감독이 여전히 희망을 버리지 않고 있다.

QPR은 프리미어리그 개막 후 10경기를 치르도록 승리를 신고하지 못했다. 4일 레딩과의 강등권 싸움에서도 1-1로 비겼다. 전반 16분 레딩에 선제골을 내준 뒤 후반 21분 지브릴 시세의 동점골로 무승부를 기록했다. 승점 1점을 추가하며 사우스햄프턴을 최하위로 밀어내고 19위에 올라선 것이 그나마 위안이다.

휴스 감독은 "승점 3점을 얻지는 못했지만 후반전에 보여준 경기력은 만족스럽다"며 애써 위안을 삼았다. 전반전에는 의도했던대로 풀리지 않았지만 후반에는 더 좋은 기회들을 만들어내면서 점유율을 높이고 경기를 주도했다는 분석이다.


실망스러운 결과에 대한 주위의 시선은 좀처럼 바뀌지 않고 있다. 대대적인 선수 보강을 통해 새 시즌을 준비하던 것 치고는 기대에 미치지 못하는 성적이다. 휴스 감독은 첫 승으로 전환점을 마련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누차 반복해서 말하지만, 우리는 누구도 예상하지 못한 상황에서 벗어나기 위해 열심히 노력하고 있다. 어려운 시기를 보내고 있지만 첫 승만 따낸다면 반전할 수 있을 것이다"라고 말했다.

QPR은 11일 스토크시티와의 11라운드 경기에서 다시 한 번 리그 첫 승에 도전한다.

링크공유하기

오늘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