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대표팀

더보기
[오피셜] 올림픽-아시안게임 대표팀, 동시에 카타르 원정 친선경기
등록 : 2023.03.10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올림픽, 아시안게임 대표팀이 동시에 카타르 원정을 떠난다.


대한축구협회는 10일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파리 올림픽대표팀이 오는 23일부터 카타르 도하에서 열리는 ‘도하컵 U-22 친선대회’에 참가한다고 10일 발표했다.

또 황선홍 감독이 함께 지휘하는 항저우 아시안게임 대표팀도 같은 기간 카타르에서 중동 팀과 연습경기 형식으로 두 차례 평가전을 갖는다.

이번 원정은 FIFA가 정한 3월 국제경기 기간을 활용해 전력 강화 차원에서 마련됐다. 두 팀의 소집 선수 명단은 13일 발표되며, 20일 동시에 출국해 29일 귀국한다.


올림픽 대표팀이 참가하는 ‘도하컵 U-22 친선대회’에는 아시아 10개국이 출전한다. 대회 조직위의 대진 편성에 따라 대한민국은 23일 오만, 26일 이라크와 대결할 예정이다.

두 경기 성적에 따라 29일 순위 결정전을 갖는다. 나머지 참가국은 개최국 카타르를 비롯해 사우디, 우즈벡, 쿠웨이트, 키르기즈스탄, 태국, 베트남이다.

파리 올림픽 아시아 예선은 오는 9월 초에 1차 예선이 열리고, 내년 초 최종 예선을 겸한 U-23 아시안컵을 통해 올림픽에 나설 3팀을 가린다. 한국은 10회 연속 본선 진출을 노린다.

한편, 항저우 아시안게임 대표팀도 카타르에서 중동 팀을 상대로 두 차례 연습경기를 갖기로 하고 현재 상대국과 협의중이다.

코로나19 여파로 1년 연기돼 올해 열리는 항저우 아시안게임은 오는 9월 말에 개막한다. 원래 23세 이하 선수들이 참가하는 대회이지만, 대회가 1년 늦추어지면서 이번 대회에 한해 24세 이하로 참가 연령이 바뀌었다. 2014년 인천, 2018년 자카르타 대회에 이어 3회 연속 금메달을 노리고 있다.

▲ 2023 도하컵 U-22 친선대회 일정

- 3/23(목) 새벽 2시 30분(한국시간) vs. 오만. 알 가라파 스타디움
- 3/26(일) 새벽 2시 30분(한국시간) vs. 바레인. 카타르 클럽 스타디움
- 3/29(수) 시간, 상대, 장소 미정

사진=대한축구협회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