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대표팀

더보기
김민재 괴물로 변신 인정! ''누녜스-수아레스 웃지 못했다''
등록 : 2022.11.25

[스포탈코리아] 조용운 기자= '괴물을 화나게 하지마!'


김민재가 우루과이의 자랑인 두 스트라이커를 꼼짝 못하게 했다.

김민재는 지난 24일 카타르 알라얀에서 치른 우루과이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월드컵 조별리그 H조 1차전에서 변함없이 든든한 수비력을 과시했다.

이번 시즌 SSC나폴리로 이적하며 전세계가 주목하는 수비수로 급부상한 김민재는 명성만큼 군더더기 없는 경기력으로 생애 첫 월드컵 경기를 잘 소화했다. 떨릴 만도 한데 공수에 걸쳐 완벽한 모습이었다. 한국이 공격할 때는 정확한 패스와 과감한 드리블 돌파로 전개를 지원해 눈길을 끌었다.


김민재를 더욱 빛나게 하는 건 수비력이다. 빠른 판단력으로 상대 패스와 움직임을 끊거나 스피드를 앞세워 우루과이의 역습을 차단하는 장면이 자주 나왔다. 백전노장 루이스 수아레스는 김민재의 피지컬을 당해내지 못했고 주가가 높은 다윈 누녜스 역시 수차례 매치업에서 고배를 마셨다. 후반 중반 김민재가 발이 미끄러져 넘어졌을 때를 제외하고 누녜스가 위협을 가한 건 딱히 없었다.

김민재가 닉네임처럼 괴물같은 수비력을 보여주자 영국 'BBC'는 "괴물 김민재 상대로 우루과이 공격수는 웃지 못했다"며 강렬하게 변신한 이미지를 삽입해 완승을 강조했다.

사진=BBC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