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대표팀

더보기
한국 월드컵 역사상 처음…상대보다 전반 점유율 높았다!
등록 : 2022.11.25

[스포탈코리아] 박주성 기자= 한국 축구 역사상 최초의 일이다.


대한민국은 24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조별리그 1차전에서 우루과이와 0-0으로 비겼다.

이 경기에서 한국은 지난 월드컵 경기들과 달리 능동적으로 준비한 축구를 마음껏 펼쳤다. 파울레 벤투 감독과 4년 동안 함께하며 만들어온 빌드업 축구를 월드컵 본선 무대에서 뽐냈다.

그 결과는 새로운 역사로 이어졌다. 경기 후 통계 매체 ‘옵타’는 한국이 월드컵 역사상 처음으로 상대보다 높은 전반 점유율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한국은 전반까지 50.3%를 기록하며 우루과이보다 더 높은 점유율을 기록했다. 한국이 물러서지 않고 우루과이를 상대로 원하는 플레이를 했다는 것으로 해석된다.

실제 경기 내용도 그랬다. 한국은 라인을 뒤로 물러선 후 역습을 하는 모습 없이 능동적으로 점유율을 유지하면서 우루과이에 맞섰다. 지금까지 월드컵에 나선 한국 축구에서는 볼 수 없었던 모습이다.

비록 경기는 무승부로 끝났지만 벤투 감독은 만족감을 전했다. 벤투 감독은 “대체로 좋은 경기였다. 상대 선수가 잘할 것이라는 걸 알고 있었다. 결론적으로 우리 선수들이 정말 잘했다. 전반에는 더 장악력이 좋았다. 한 팀으로 잘 꾸렸고 전체적으로 서포트를 잘했다”고 했다.

이어 “전반에 굉장히 잘했다. 경기장 내에서 공격력을 강하게 가져가고 싶었다. 아주 용감하게 잘 해냈다. 상대를 두려워하지 않고 모든 선수들이 판단력, 전반적인 상황을 잘 이끌어갔다. 후반에는 피로가 쌓여 경기력이 안 나온 부분이 있지만 잘 배워서 더 잘할 수 있을 것”이라고 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