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대표팀

더보기
벤투호 점유율 높으면 뭐해...“위협적이지 않았고 日이 후반 지배”
등록 : 2022.07.28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일본이 대한민국 상대로 완승을 거두면서 신났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대표팀은 지난 27일 오후 7시 20분 일본 도요타 스타디움에서 치러진 일본과의 2022 동아시아축구연맹(EAFF) E-1 챔피언십(동아시안컵) 3차전에서 0-3으로 완패했다.

최악의 결과였다. 무승부만 거둬도 우승을 할 수 있었던 대한민국은 처참하게 무너지면서 고개를 숙였다.

대한민국의 시작은 나쁘지 않았다. 점유율을 장악 후 틈틈이 기회를 노리는 등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하지만, 딱 거기까지였다. 임팩트가 없었다. 기본적인 투지, 의지, 열정에서 일본에 밀리면서 이렇다 할 모습을 보여주지 못했다.


결국, 선제 실점을 시작으로 신나게 골문이 열리면서 0-3 참패라는 결과를 받아들여야만 했다.

유효 슈팅은 1개에 그쳤고, 아쉽게 패배했다기에는 너무 비참하고 처참한 경기력이었다.

일본 매체 ‘교도 뉴스’는 “대한민국은 많은 점유율을 가지고 있었지만 거의 위협하지 않았다”며 “일본이 후반을 지배했다”며 승리를 자축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