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대표팀

더보기
벤투의 이란전 키 포인트, “어려워도 스타일 유지, 실수 없어야 승리”
등록 : 2021.10.11

[스포탈코리아] 파울루 벤투 감독이 어려운 이란 원정 상대로 자신의 신념을 굽히지 않았다.


벤투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 A대표팀은 12일 오후 10시 30분(이하 한국시간) 이란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이란과 2022 FIFA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최종예선 A조 4차전 원정을 앞두고 있다.

이날 경기는 월드컵 10회 연속 본선행에 중대한 고비다. 이란과 승점 2점 차로 조 선두 경쟁하고 있으며, 이날 경기를 승리하면 조 1위 등극과 함께 2위까지 주어지는 본선 직행권에 힘이 실린다. 더구나 역대 이란 원정에서 2무 5패로 고전했고, 먼 거리 이동과 시차도 있어 힘든 싸움이 예상된다.

그는 경기 전인 11일 오후 6시 기자회견에서 “매 경기 승점 3점 따내는 걸 목표로 준비하고 있다. 이란은 좋은 팀이고, 결과를 얻어냈다. 좋은 선수들 보유와 경험이 있다. 우리 목표를 이뤄내려면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면서 실수를 하지 말아야 한다”라며 이란전 출사표를 밝혔다.

이란은 이라크, 레바논, 시리아와 달리 아시아 최고 수준의 팀이다. 더구나 가장 어려운 이란 원정이기에 전략 변화도 고려할 수 있다.

그러나 벤투 감독은 “경기 접근에 있어 다른 경기와 비슷하다. 조금은 다를 수 있지만, 최대한 자제하고 상대를 존중하겠다. 다른 양상으로 갈거라 알고 있지만 우리 스타일로 준비할 것이다”라며 여전히 자신의 소신을 유지했다.

-이란전 앞둔 각오는?
매 경기 승점 3점 따내는 걸 목표로 준비하고 있다. 이란은 좋은 팀이고, 결과를 얻어냈다. 좋은 선수들 보유와 경험이 있다. 우리 목표를 이뤄내려면 좋은 경기력을 보여주면서 실수를 하지 말아야 한다.

전세기 이동으로 덜 힘든 상황, 컨디션은 어떤가?
매 번 노력하는 건 선수들에게 좋은 컨디션을 가질 수 있게 도와야 한다. 선수들 컨디션은 좋다. 모든 선수들이 출전 가능하다. 스타팅 멤버는 추후 결정할 것이다.

- 이란전 앞두고 스타일 바꿀 것인가?
경기 접근에 있어 다른 경기와 비슷하다. 조금은 다를 수 있지만, 최대한 자제하고 상대를 존중하겠다. 다른 양상으로 갈거라 알고 있지만 우리 스타일로 준비할 것이다.

-이란이 역대급 전력으로 자신감을 내비쳤는데?
이란은 기술과 피지컬, 좋은 조직력으로 상대를 압도한다. 큰 경기 경험 있는 선수들이 많다. 두 팀 다 여러 플레이를 하고 싶어한다. 두 팀 사이에 좋은 경기와 도전이 될 것 같다.

-한국이 최근 이란전 상대로 부진했는데, 어떤 영향이 있는지?
이런 사실은 우리가 바꿀 수 없다. 다가올 내일 경기에 집중해서 최적의 전략을 찾아 플레이를 할 것이다. 우리는 스타일이 있는 팀이다. 어려운 경기라 해서 바꾸지 않겠다. 이란 대표팀도 어려운 경기가 될 것이다.

-무관중으로 인한 영향은?
관중이 없어 아쉽다. 축구는 경기장에 사람이 들어와야 한다. 전체적인 삶에 어려움이 처해 있다. 우리는 이에 맞춰 적응하고, 승점 3점 따내도록 하겠다. 이란을 존중한다. 좋은 팀이라는 말을 하고 싶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