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대표팀

더보기
‘뉴질랜드와 1차전’ 김학범 감독 “아주 중요한 경기, 꼭 승리하겠다”
등록 : 2021.04.21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조 추첨 결과를 받아든 김학범 감독이 철저한 준비로 승리를 약속했다.


대한민국 올림픽 대표팀은 21일(한국시간) 스위스 취리히의 국제축구연맹(FIFA) 본부에서 열린 2020 도쿄 올림픽 남자 축구 조 추첨 결과 뉴질랜드, 루마니아, 온두라스와 함께 B조에 편성됐다.

정확한 전력 비교는 힘들지만 39위인 한국의 FIFA 랭킹과 그동안 국제무대 모습을 볼 때 뉴질랜드(122위), 루마니아(43위), 온두라스(67위)와의 조 편성은 최상의 시나리오라는 평가다.

김 감독은 조 추첨 행사가 끝난 뒤 “우리보다 약한 팀은 없다. 이번 추첨을 보고 우리가 어떻게 할 것인가 준비해야 한다. 온두라스, 루마니아, 뉴질랜드 중 어느 한 팀 만만히 볼 수 없다”라며 경계심을 드러냈다.

이어 “우리가 최선의 준비를 다해야만 해결할 수 있는 편성이다”라고 덧붙였다.

대표팀은 오는 7월 22일 뉴질랜드전을 시작으로 도쿄 올림픽 일정을 소화한다. 첫 단추를 잘 끼워야 하는 만큼 첫 경기의 중요도도 높다.

김 감독은 “리그에서 첫 경기는 굉장히 중요하다. 혼신의 힘을 다해 뉴질랜드를 분석하고 승리할 수 있는 경기 운영을 하겠다”라며 필승을 다짐했다.

올림픽까지 남은 기간에 대해선 “만만한 건 없다. 세 가지를 갖춰야 한다. 첫 번째 정보력이다. 모든 팀과 선수의 하나하나 전부 분석할 것이다. 두 번째는 상대에 대한 분석으로 모든 경기를 철저히 분석하겠다. 마지막은 대응 전략이다. 분석에 맞춰 어떤 선수를 선발할지 정하고 6월에 있을 마지막 평가전에서 좋은 팀과 경기하겠다”라며 계획을 설명했다.

끝으로 김 감독은 “코로나19로 힘든 국민들에게 꼭 메달을 가져와서 힘을 드리겠다. 좋은 성적 기대해 달라”라며 출사표를 던졌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