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대표팀

더보기
‘코로나 감염’ 호날두, “다행히 무증상, 격리 중에도 잘 지낸다''
등록 : 2020.10.14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코로나19 바이러스 감염된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의 상태가 다행히 심각하지 않다.


포르투갈 축구협회는 13일 오후(한국시간) 공식 채널을 통해 호날두의 코로나19 바이러스 양성판정 소식을 전했다. 호날두는 스웨덴과 UEFA 네이션스리그 경기 결장이 확정됐다.

코로나19 바이러스는 기침과 발열, 두통, 설사 등 많은 증상과 합병증을 일으킬 정도로 전염성이 강한 병이다. 특히, 후유증도 오래 가기에 격렬한 운동을 하는 축구 선수들에게 위험한 질병이다.

그러나 호날두의 상태는 최악이 아니었다. 포르투갈 축구협회는 “호날두는 무증상 감염 상태다. 격리 중임에도 잘 지내고 있다”라고 전했다.

스페인 매체 ‘마르카’는 호날두가 스웨덴전은 물론 소속팀 유벤투스로 돌아가서도 코로토네와 리그 경기 결장을 예상했다. 그는 빠르면 오는 21일 디나모 키예프와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첫 경기에서 복귀할 가능성이 크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