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대표팀

더보기
''우상, 왕, GOAT''...음바페, 호날두와 만남에 '방긋'
등록 : 2020.10.12

[스포탈코리아] 서재원 기자= 킬리안 음바페가 우상 크리스티아누 호날두와 맞대결을 펼쳤다.


프랑스와 포르투갈은 12일(한국시간)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유럽축구연맹(UEFA) 네이션스리그A 그룹3 3차전에서 0-0으로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

이날 경기는 호날두와 음바페의 만남으로 관심을 모았다. 역사상 세계 최고의 선수로 평가받는 선수와 그의 발자취를 따르고 싶은 선수의 맞대결이었다. 음바페는 오래 전부터 호날두를 자신의 우상으로 삼아왔다. 과거 몇차례 인터뷰에서도 그 감정을 숨기지 않았다.

후반전이 시작되는 상황에서 호날두와 음바페가 대화를 나누는 장면도 중계화면을 통해 전해졌다. 짧은 대화를 나눈 뒤 호날두가 음바페의 뒤통수를 쓰다듬는 장면이 포착됐다. 음바페의 표정은 그 어느 때보다 밝았다.

경기 후 음바페는 자신의 SNS을 통해 자신과 호날두가 함께 찍힌 사진을 게재하면서 "우상(IDOL)"이라고 표현했다. 더불어 왕을 뜻하는 왕관과 GOAT(Greatest of all time)을 뜻하는 염소 이모티콘을 차례로 게시하며 호날두에 대한 존경을 표했다.

사진=음바페 SNS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