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해외

더보기
‘독일 꺾었고 이제 코스타리카’ 일본 GK의 자신감, “8강이 목표”
등록 : 2022.11.24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일본 대표팀의 수문장 곤다 슈이치가 8강을 목표로 설정했다.


일본은 지난 23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얀에 위치한 칼리파 국제 경기장에서 치러진 일본과의 2022 카타르 월드컵 E조 예선 1차전에서 2-1 역전승을 거뒀다.

일본은 일카이 귄도안에게 페널티킥을 실점을 내줬지만, 후반전 도안 리츠와 아사노 타쿠마가 연속골을 터트리면서 역전승을 끌어냈다.

곤다는 귄도안에게 페널티킥 실점을 허용했지만, 이후 독일의 파상공세를 막아내면서 든든한 존재감을 선보였다.

독일은 계속해서 일본의 골문을 두드리면서 추가 득점에 주력했지만, 빈번히 곤다의 선방에 막히면서 아쉬움을 삼켰다.


곤다는 “일본은 개성이 있는 팀이다. 우리는 8강 진출을 원한다. 이것이 우리의 목표다”며 의지를 불태웠다.

이어 “다음은 코스타리카다”며 독일과의 경기 승리를 뒤로 하고 다음 혈전에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