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해외

더보기
[EPL 1R] 손흥민-케인 선발·신입생은 ‘0’… 사우샘프턴전 베스트11 공개
등록 : 2022.08.06

[스포탈코리아] 김희웅 기자=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 사우샘프턴전 선봉에 선다.


토트넘은 6일 오후 11시(한국 시간)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2022/20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개막전에서 사우샘프턴과 격돌한다.

지난 시즌을 4위로 마친 토트넘은 더 높은 곳을 원한다.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진출에 만족하지 않는다. 2022/2023시즌을 앞두고 6명을 영입한 이유다.

첫 경기부터 베스트 멤버를 구성했다. 손흥민, 해리 케인, 위고 요리스 등 핵심 자원들이 총출동한다. 신입생은 모두 벤치에서 시작한다.


토트넘은 3-4-3 포메이션으로 나선다. 최전방에 손흥민, 케인, 데얀 쿨루셉스키가 선다. 중원은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 로드리고 벤탄쿠르가 구성한다. 양 측면에는 라이언 세세뇽과 에메르송 로얄이 위치한다. 스리백 라인은 벤 데이비스, 에릭 다이어, 크리스티안 로메로가 구축하고, 골문은 요리스가 지킨다.

신입생은 선발 라인업에 한 명도 포함되지 않았다. 다만 벤치에 프레이저 포스터, 이브 비수마, 제드 스펜스, 클레망 랑글레, 이반 페리시치가 대기한다.

손흥민은 사우샘프턴을 상대로 통산 10골을 기록 중이다. 파트너 케인 역시 11골을 넣으며 강한 면모를 보인다.

사진=토트넘 홋스퍼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