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해외

더보기
‘떠나고 싶어!’ 호날두, 브라이튼전 예상 선발 라인업 포함
등록 : 2022.08.06

[스포탈코리아] 박주성 기자= 크리스티아누 호날두가 개막전에 모습을 드러낼까.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7일 오후 10시(한국 시간) 맨체스터 올드 트래포드에서 열리는 2022-23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1라운드 개막전에서 브라이튼 앤 호브 알비온을 상대한다.

호날두는 이번 여름 맨유를 시끄럽게 만든 장본인이다. 가족을 이유로 팀 훈련과 프리시즌 일정에 모두 불참했고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출전을 희망하며 팀을 떠나려고 노력했다. 다행히 팀의 분위기는 점점 더 최악이 됐다.

이런 가운데 호날두가 개막전에 선발로 뛸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축구 통계 사이트 ‘후스코어드’는 경기를 앞두고 양 팀의 예상 선발명단을 전했다. 여기서 호날두는 맨유의 최전방에 이름을 올렸다.


이 매체가 전망한 맨유의 예상 라인업은 4-2-3-1 포메이션이다. 전방에 호날두, 2선에 래시포드, 페르난데스, 산초, 중원에 프레드, 마르티네스, 포백은 말라시아, 매과이어, 린델로프, 달롯, 골문은 데 헤아다.

맨유는 프리시즌 좋은 모습을 보여준 앙토니 마시알이 빠진 자리를 호날두로 대체하려 한다. 텐 하흐 감독은 “일요일에 어떻게 될지 지켜보자. 호날두가 우리 선수단에 있어 정말 행복하다. 우리는 최고의 공격수를 보유하고 있다”고 말했다.

마시알의 부상에 대해서는 “이런 건 항상 말하기 어렵다. 부상이 길어지지 않길 바란다. 우리는 이를 해결할 방법을 찾아야 한다”고 답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