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해외

더보기
'뮌헨 격침' 이재성, 분데스리가 브레멘-호펜하임 영입 관심
등록 : 2021.01.14

[스포탈코리아] 조용운 기자= 이재성(29, 홀슈타인 킬)이 바이에른 뮌헨전 활약을 바탕으로 독일 분데스리가 클럽의 눈도장을 찍었다.


킬은 14일(한국시간) 뮌헨과 2020/2021 독일축구협회(DFB) 포칼 32강서 연장까지 2-2로 비긴 뒤 승부차기서 6-5로 이겨 이변을 일으켰다.

이재성의 활약이 대단했다. 경기 전부터 한지 플릭 뮌헨 감독이 이재성을 향해 "그가 지배하는 공간을 막아야 한다. 그의 강점을 이길 필요가 있다"라고 경계했으나 견제에 실패했다. 이재성은 오프사이드로 취소가 됐으나 마누엘 노이어 골키퍼가 버틴 뮌헨의 골망을 흔들만큼 저돌적이었다.

뮌헨전을 통해 확실하게 기량을 알린 이재성이 다음 시즌 분데스리가 클럽 이적에 한발 다가섰다. 독일 매체 '유로스포츠'는 "베르더 브레멘과 호펜하임이 이재성에게 관심을 가지고 있다. 이들 외에도 알려지지 않았지만 많은 클럽이 이재성을 눈여겨보고 있다"고 전했다.

이들은 이번 시즌을 앞두고도 이재성 영입을 위해 300만 유로(약 40억원)를 제시했으나 승격을 목표로 하는 킬이 거절했다. 이재성은 킬과 이번 시즌을 끝으로 계약이 만료된다. 유로스포츠는 "이재성이 올 여름 킬과 작별을 합의했다. 이제 큰 무대에 도전할 수 있다"고 분데스리가 클럽으로 이적을 긍정적으로 바라봤다.

이재성은 올 시즌 분데스리가2(2부리그)에서 활약이 상당하다. 17경기서 5골 2도움을 올리며 킬을 3위로 이끌고 있다. 이미 이재성을 눈여겨 보는 클럽이 많은 만큼 승격 미션을 달성하면 분데스리가 입서잉 더욱 순조로울 전망이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