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해외

더보기
중국리그로 떠났다가 다시 세리에A 팀에 역으로 이적 제의하고 있는 EPL 출신 선수
등록 : 2021.01.14

[스포탈코리아]



현재 상하이 상강 소속의 공격수 마르코 아르나우토비치가 피오렌티나에게 역으로 이적을 제안한 것으로 알려졌다.

인터밀란, 스토크시티, 웨스트햄을 거쳐 2019년 상하이 상강으로 이적했던 아르나우토비치는 현재 중국을 떠나고 싶어한다.



이 소식을 전한 '디 마르지오'는 피오렌티나와 아르나우토비치의 에이전트간의 연락을 지켜보겠다고 전했다.


기획취재팀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상하이 상강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