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해외

더보기
슈팅 수 ‘22vs4’에도 패한 펩, “모리뉴의 팀은 이렇다”
등록 : 2020.11.22

[스포탈코리아] 허윤수 기자= 맨체스터 시티의 펩 과르디올라 감독이 우세한 경기 내용에도 가져오지 못한 결과를 아쉬워했다.


맨시티는 22일 오전 2시 30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토트넘과의 2020/2021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9라운드 원정 경기에서 손흥민과 지오바니 로 셀로에게 연속 실점하며 0-2로 패했다.

이날 맨시티는 평소답게 점유율을 높이며 경기를 주도했다. 하지만 실속은 없었다. 점유율(66%vs34%), 전체 슈팅(22vs4), 유효 슈팅(5vs2), 코너킥(10vs0) 등 모든 지표에서 앞섰지만 유일하게 스코어에서 뒤져 패배의 쓴맛을 봤다.

경기 후 과르디올라 감독은 “우리는 평소처럼 경기했다. 하지만 첫 번째 실점 장면에서 수비가 좋지 못했다”라고 돌아봤다.

그는 “토트넘은 깊게 내려앉아 수비했다. 그들은 6명이 수비진을 이뤘고 공략하기 쉽지 않았다. 기회가 있었지만 살리지 못했고 그들은 2~3번의 역습을 통해 우리에게 패배를 안겼다”라며 차이를 말했다.

과르디올라 감독은 “우리는 그들보다 많은 기회를 잡았지만 패했다. 조세 모리뉴 감독의 팀은 이렇다. 실수하면 역습을 통해 그 대가를 치른다”라며 씁쓸함을 숨기지 못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