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축구기타

더보기
가운데 푹 파여 글래머 노출한 토트넘 여신 몸매
등록 : 2022.02.14

토트넘 홋스퍼 팬으

명한 곽민선 아나운서가 과감한 매력을 드러냈다. 곽민선은 지난 1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핫바디를 위한 주말”라는 글과 함께 사진을 올렸다. 사진 속 그녀는 검은색 상의를 입고 있었고, 가운데가 파여 있었다. 그 과정에서 그녀의 가슴골이 살짝 드러나며 섹시함을 더했다. 사진=곽민선 인스타그램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