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국내

더보기
[FA컵 결승] 'K리그 이어 FA컵 점령' 조규성, 차세대 스트라이커 증명
등록 : 2022.10.30

[스포탈코리아=전주] 반진혁 기자= 조규성이 차세대 스트라이커임을 증명했다.


전북현대는 30일 오후 2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FC서울과의 2022 하나원큐 FA컵 결승 2차전에서 3-1로 승리했다. 종합 스코어 5-3으로 우승 트로피를 획득했다.

전북은 FA컵 우승 횟수를 5회로 늘리면서 수원삼성과 함께 최다 정상 등극 타이를 이루게 됐다.

전북 우승의 결정적인 역할을 했던 선수를 선정한다면 단연 조규성일 것이다. 이번 시즌 도중 김천상무에서 군 문제를 해결한 후 복귀해 공격에 엄청난 힘을 실었다.

조규성은 K리그 득점왕을 거머쥐면서 최고의 공격수 타이틀을 얻었다.


조규성의 존재감은 FA컵에서도 이어졌다. 울산현대와의 4강전에서 결승골을 터트리면서 전북의 결승으로 이끌었다.

이후 결승전에서도 조규성은 뜨거웠다. 서울과의 1차전에서 페널티 킥 득점을 성공시키면서 전북의 패배에서 구했다.

조규성의 발끝은 안방에서 열린 2차전에서도 날카로웠다. 전반 추가시간 왼쪽 측면에서 연결된 바로우의 크로스를 머리로 전북의 추가 득점을 만들었다.

이후 후반 43분 역습 상황에서 김보경의 패스를 받은 조규성이 오른발로 승부를 결정짓는 쐐기골을 터트렸다.

멀티골을 기록하면서 전북의 FA컵 우승을 이끈 조규성은 MVP로 선정되는 기쁨을 누렸다. K리그 득점왕에 이어 겹경사였다.

K리그에 이어 FA컵까지 점령한 조규성. 다가오는 카타르 월드컵에서 활약을 기대하게 하면서 대한민국을 이끄는 차세대 스트라이커로 우뚝 솟았다.

사진=전북현대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