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국내

더보기
[FA컵 결승] ‘FA컵 우승’ 김상식 감독, “팬들과 웃을 수 있어 감사해”
등록 : 2022.10.30

[스포탈코리아=전주] 반진혁 기자= 김상식 감독이 우승에 감사함을 표했다.


전북현대는 30일 오후 2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FC서울과의 2022 하나원큐 FA컵 결승 2차전에서 3-1로 승리했다. 종합 스코어 5-3으로 우승 트로피를 획득했다.

전북은 FA컵 우승 횟수를 5회로 늘리면서 수원삼성과 함께 최다 정상 등극 타이를 이루게 됐다.

김상식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이번 시즌을 돌아보면 힘든 시간이 많았다. 리그 초반 3연패가 힘들었다. 이를 극복하지 못해 목표를 이루지 못했다. 챔피언스리그에서도 선수들이 고생많았다”고 말했다.


이어 “마지막 순간에 팬들과 웃을 수 있는 모습을 만들자고 주문했다. 우승을 따낼 수 있어서 감사하게 생각한다”며 소감을 덧붙였다.

조규성은 FA컵 1, 2차전에서 3골을 뽑아내면서 MVP에 등극했다.

김상식 감독은 “성실한 선수다. 카타르 월드컵에서 활약을 기대한다. 오늘 같은 활약을 보여준다면 대한민국의 16강이 불가능할 것 같지는 않다”고 응원했다.

김상식 감독은 이번 시즌 팀을 지휘하면서 K리그는 놓쳤지만, FA컵 우승을 통해 위안 삼았다.

본인에게 줄 수 있는 점수는 몇 점일까? 김상식 감독은 “잘했다고 생각하지 않는다. 50점이라고 생각한다. 6연패를 놓친 것에 대해서는 다시 최선을 다하면 된다. 선수들이 마음을 상하지 않고 FA컵 우승을 통해 자신감을 얻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전북은 2020시즌 이후 2년 만에 FA컵 정상에 올라 우승 트로피를 들어 올렸다. 이날 결과로 9년 연속 정상 등극이라는 대업을 세웠다.

이에 대해서는 “팀이 꾸준하게 우승했다. 항상 영광의 순간에 있었다는 것이 기쁘다. 최근 2년을 겪으면서 당연하다는 인식이 부담됐지만, 앞으로 더 노력해 나은 팀을 만들도록 하겠다”고 언급했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