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국내

더보기
[FA컵 결승] 안익수 감독, “다사다난한 한 해...아쉬움 있지만, 희망봤어”
등록 : 2022.10.30

[스포탈코리아=전주] 반진혁 기자= 안익수 감독이 한 해를 돌아봤다.


FC서울은 30일 오후 2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치러진 전북현대와의 2022 하나원큐 FA컵 2차전에서 1-3으로 완패했다.

이날 결과로 서울은 종합 스코어 3-5로 전북에 덜미를 잡히면서 FA컵 우승은 좌절됐다.

안익수 감독은 경기 후 기자회견을 통해 “다사다난한 한 해였다. 지난 시즌 도중 부임 후 1년 1개월이 지났다. 많은 아쉬움도 있었지만, 희망도 봤다”고 말했다.

이어 “서울 팬들이 많은 성원을 해주셨다. 계속 매진할 수 있는 동기부여가 됐다”며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그러면서 “시즌을 치르면서 아쉬운 상황이 많았다. 이러한 부분이 새로운 동력을 얻는데 중요한 사항이 됐으면 한다”며 한해를 돌아봤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