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국내

더보기
[K리그1 17R] ‘분위기 반전 성공’ 전북, 반갑다! ‘원정 무승 수원’
등록 : 2022.06.22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전북현대가 이제는 홈 승률 늘리기에 나선다.


전북현대는 22일 오후 7시 전주월드컵경기장에서 수원삼성과 하나원큐 K리그1 2022 17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전북은 기회다. 제주유나이티드가 대구FC에 덜미를 잡히면서 승점을 쌓지 못한 상황에서 수원을 상대로 승리를 거두면 단독 2위로 올라설 수 있다.

2위를 노리는 전북의 분위기는 최상이다. 울산현대와의 16라운드 경기에서 3-1 완승을 거두면서 좋지 않았던 기운을 떨쳐냈다. 이와 함께, 우승 경쟁에 다시 불을 지폈다는 긍정적인 평가가 이어지고 있다.


분위기 반전에 성공한 전북은 홈 승률 늘리기에 나선다. 이번 시즌 안방 승리는 개막전 수원FC와의 경기 이후 없다.

전북은 원정에서 강하지만, 안방에서는 한없이 약하다는 아쉬운 평가를 떨쳐내겠다는 각오다.

이러한 상황에서 전북은 수원을 만난다. 어쩌면 반가운 상대다.

수원은 최근 분위기가 좋지 않다. 3경기에서 2무 1패로 승리를 챙기지 못했다. 라이벌 FC서울과의 슈퍼매치에서도 0-1로 덜미를 잡히면서 고개를 숙였다.

전북이 수원이 반가운 이유는 또 있다. 원정에서 한없이 약했기 때문이다.

수원은 이번 시즌 집만 떠나면 작아졌다. 원정에서 단 1번의 승리도 거두지 못하면서 고개를 숙이는 중이다.

특히, 전북은 최근 리그 10경기 8승 1무 1패로 수원을 상대로 압도적인 전적을 등에 업고 승점 3점을 따겠다는 각오다.

우승 경쟁자 울산을 꺾으면서 분위기 반전에 성공한 전북이다. 이제는 원정 무승 수원을 상대로 이번 시즌 안방 2승을 노린다.

사진=전북현대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