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국내

더보기
[오피셜] 강원, ‘6년 만에 돌아온’ 김원균 FA로 영입… 스승 최용수와 재회
등록 : 2022.01.14

[스포탈코리아] 한재현 기자= 강원FC가 센터백 김원균과 재회했다.


강원은 2015~2016 시즌 임대로 활약한 김원균을 FA로 영입해 수비를 강화했다. 김원균은 2015 시즌 서울에서 데뷔해 강원에 임대됐고, 오자마자 15경기를 소화하며 능력을 인정받았다. 이듬해 다시 강원에 임대 와 전반기 동안 8경기 출전해 데뷔 골을 기록했다.

김원균은 186cm·76kg의 다부진 체격을 바탕으로 제공권과 공중볼에 능하다. 또한 빌드업, 리딩 능력까지 갖춘 그는 상대 공격수와 경합하는 투지형 센터백으로서 앞으로 강원FC 수비진에 큰 힘이 될 전망이다. ‘옛스승’ 최용수 감독과 재회한 김원균은 부산 기장에서 2022 시즌을 준비 중인 강원 1차 전지훈련에 합류했다.


그는 “강원에 다시 돌아오게 돼 기쁘다. 좋은 기억이 많이 남아있어 이적에 큰 고민은 없었다”며 “6년 만에 돌아왔는데 팬분들이 저를 기억하실지 모르겠지만, 예전에 좋았던 추억을 되살려 다시 한번 강원에서 좋은 추억을 만들고 싶다”고 돌아온 소감을 밝혔다.

사진=강원FC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