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국내

더보기
[현장목소리] ‘연패 탈출’ 노리는 충남아산 박동혁 “선제골 넣어야 해”
등록 : 2021.05.01

[스포탈코리아=대전] 허윤수 기자= 충남아산FC의 박동혁 감독이 연패 탈출의 조건으로 선제골을 꼽았다.


충남아산은 1일 오후 4시 대전월드컵경기장에서 대전하나시티즌을 상대로 하나원큐 K리그2 2021 8라운드 원정 경기를 치른다

2연승의 상승세를 탔던 충남아산은 최근 2경기에서 연패에 빠지며 중위권으로 추락했다. 반등을 위해선 연패 고리를 끊어내는 게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날 충남아산은 료헤이, 알렉산드로, 마테우스, 김강국, 이상민, 김인균, 이은범, 최규백, 박세진, 한용수가 먼저 나선다. 골문은 박한근이 지킨다.

경기 전 박 감독은 “아주 좋은 흐름에서 주춤하는 모습 있지만, 선수들이 준비하는 과정이나 하고자 하는 게 좋은 한 주를 보냈다. 선수들이 나보다 준비 잘하고 경기 중요성을 잘 아는 거 같아 기대가 크다. 연패를 끊기 위해 오늘 경기 중요하다고 생각한다. 전술, 전략도 중요하지만, 승점, 승리를 가져오기 위해서 선제 득점이나 경기 운영이 중요한 거 같다. 비도 오기에 실수를 안 하는 게 중요하지 않을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박 감독은 2연패에 빠져 있는 모습에 대해 “선제 실점을 하고 계속 따라가는 경기를 했다. 선수들이 부담 아닌 부담을 갖는 모습이었다. 반면 이기는 경기에선 선제 득점이 많았다. 실점보단 득점을 먼저 해야 장점이 발휘된다”라며 선제골의 중요성을 말했다.

선제 실점을 막기 위한 대비도 했다. 박 감독은 “백스리를 많이 썼는데 오늘도 마찬가지로 이기는 경기를 하고 싶다. 조금 더 공격적이고 점유율이 높은 경기를 하고 싶어서 변화를 줬다. 상대 공격진도 좋지만, 우리도 좋다고 생각한다. 기회를 받는 선수들이 좋은 역할을 해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신뢰를 보냈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