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국내

더보기
[오피셜] '울산 ACL 우승 공신' 전성우 전력강화부장, 부단장 선임
등록 : 2021.01.12

[스포탈코리아] 이현민 기자= 울산현대축구단이 전성우 전력강화부장을 신임 부단장으로 선임했다.


전성우 신임 부단장은 “구단 구성원 모두가 하나로 뭉치게 하는 것이 부단장의 역할이다. 더 큰 목표를 위해 새로 선임된 자리인 만큼 그동안의 노하우를 쏟아내겠다”라는 소감을 밝혔다.

전성우 부단장은 울산미포조선에 19년간 재임하며 2013~2015 3시즌 연속 내셔널리그 통합 우승을 비롯해 울산미포조선을 내셔널리그 강팀으로 만드는데 일조했으며 각종 대회에서 우승 성적을 이끌어 냈다.

2017 년 울산현대로 소속을 옮긴 이후로도 사무국장과 전력강화부장을 역임하며 2017 FA컵 우승, 2020 AFC 챔피언스리그 우승에 크게 기여했다.

울산현대는 “전성우 부단장은 사무국의 역량을 높이는데 크게 이바지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