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국내

더보기
준PO 티켓은 우리가! 서울E-전남 최종전 라인업 발표... ‘수쿠다-파수vs쥴리안’
등록 : 2020.11.21

[스포탈코리아=잠실] 허윤수 기자= 서울 이랜드와 전남 드래곤즈가 한 해 농사를 좌우할 외나무다리에서 마주한다.


양 팀은 21일 오후 3시 잠실종합운동정 주경기장에서 하나원큐 K리그2 2020 27라운드 정규리그 최종전을 치른다.

코로나19로 정규리그 일정이 2주 밀리며 쌀쌀한 날씨가 찾아왔지만, 서울 이랜드와 전남은 의욕을 더욱 불태우고 있다. 이번 경기 결과로 준플레이오프 티켓의 향방이 가려지기 때문이다.

현재 서울 이랜드(승점 38점)는 준플레이오프 마지노선인 4위에 위치해 있다. 전남전에서 승리를 챙길 경우 준플레이오프행을 확정 짓는다. 같은 시각 벌어지는 대전하나시티즌(39점)과 경남FC(36점)의 경기 결과에 따라 3위도 가능하다.

하지만 무승부를 거두고 경남이 대전을 제압한다면 세 팀의 다득점으로 결과가 갈리게 된다.

전남은 오직 승리만을 바라본다. 서울 이랜드를 꺾을 경우 극적으로 준플레이오프행 티켓을 손에 넣게 된다. 또 경남이 대전을 잡을 경우 3위까지 올라설 수 있다.

먼저 홈팀 서울 이랜드는 수쿠타-파수, 레안드로를 중심으로 김민균, 최재훈, 장윤호, 이시영, 박성우, 김태현, 이상민, 김동권을 내세웠다. 골문은 강정묵이 지킨다.

전남은 쥴리안, 추정호, 이유현, 이후권, 김현욱, 정호진, 올렉, 박찬용, 김주원, 황기욱이 맞선다. 골키퍼 장갑은 오찬식이 낀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