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손흥민-케인과 한 번 더?’ EPL 첫 골 취소 아쉬움 풀어낼까?
등록 : 2023.03.18

[스포탈코리아] 반진혁 기자= 히샬리송이 손흥민, 해리 케인과 함께하는 기회를 한 번 더 받을까?


토트넘 홋스퍼는 오는 19일 0시(한국시간) 영국 사우샘프턴에 위치한 세인트 메리즈 스타디움에서 사우샘프턴과 2022/23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8라운드 경기를 치른다.

토트넘은 현재 4위를 기록 중이지만,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다. 5위 뉴캐슬 유나이티드가 1경기 덜 치른 상황에서 1점 차이로 추격하고 있기 때문이다.

4위 싸움에서 유리한 고지를 점하기 위해서는 매 경기 승점 3점이 절실한 토트넘이다.

히샬리송의 선발 여부가 하나의 관심사다. 지난 노팅엄 포레스트와의 경기를 앞두고 “이번 시즌은 정말 형편없다. 안토니오 콘테 감독의 선택을 이해할 수 없다. 몸 상태는 매우 좋지만, 벤치에 머물렀다”고 불만을 표출했다.

콘테 감독은 히샬리송을 선발로 내세웠다. 전반 3분 만에 노팅엄의 골문을 흔들면서 EPL 첫 골이 터지는 듯했지만, 오프사이드 판정으로 취소됐다.

이후 후반 17분 날카로운 크로스로 손흥민의 골을 도우면서 위안을 삼았다.

히샬리송이 EPL 첫 골은 무산됐지만, 퍼포먼스가 나쁘지 않았기에 다시 선발 기회를 잡을 수 있을 것이라는 전망도 있다.

영국 매체 ‘익스프레스’는 손흥민, 해리 케인, 히샬리송, 피에르 에밀 호이비에르, 올리버 스킵, 페드로 포로, 크리스티안 로메로, 에릭 다이어, 클레망 랑글레, 벤 데이비스, 프레이저 포스터가 토트넘의 선발 명단을 구성할 것으로 전망했다.

그러면서 “콘테 감독에게 불만을 표출했고 지난 노팅엄과의 경기에서 이례적으로 선발 충전 기회를 잡았다”며 “여전히 EPL에서 골은 기록하지 못했다”고 히샬리송의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히샬리송에게 손흥민, 케인과 함께 선발로 나설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질 수 있다”며 콘테 감독이 찬스를 한 번 더 줄 것이라고 전망했다.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