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현장베스트] 월클 수비수 김민재, 혼자서 수아레스-누녜스 삭제 완료
등록 : 2022.11.24

[스포탈코리아=카타르(알라얀)] 이현민 기자= 역시 세리에A 최고 수비수는 월드컵 무대에서도 빛을 냈다. 김민재(나폴리)가 우루과이 공격을 완전히 압도했다.


대한민국 A대표팀은 24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카타르 알라얀 에듀케이션 시티 스타디움에서 우루과이와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H조 1차전에서 0-0으로 비기며, 절반의 성과를 거뒀다.

경기 전 전망은 우루과이 우세였다. 루이스 수아레스와 다르윈 누녜스라는 특급 공격수와 중원에는 세계 최고 미드필더 페데리코 발베르데까지 지원 사격한다. 아무리 김민재라 해도 버거울 만 했다.


김민재는 수아레스와 누녜스가 와도 온 몸으로 다 막아냈다. 그는 공중볼 장악, 패스 루트 차단 , 몸싸움, 스피드에서 전혀 밀리지 않았다. 더불어 전방을 향한 빌드업까지 완벽 그 자체였다.

위기도 있었다. 후반 17분 측면에서 누녜스를 막다 넘어지면서 종아리에 통증이 찾아왔다. 부상 우려가 있었지만, 김민재는 다행히 일어섰다.

당황한 우루과이는 에딘손 카바니까지 투입했지만, 김민재는 흔들리지 않았다. 결국 무실점과 함께 우루과이를 좌절에 빠트렸다. 월드클래스 수비수 김민재의 위력이 세계에 자신의 이름을 알렸다.

사진=대한축구협회

  • 링크공유하기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