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전체

더보기
[현장목소리] 김남일 감독, “팬들 앞에서 좋은 경기 못 해 죄송”
등록 : 2020.08.01

[스포탈코리아=성남] 김성진 기자= 성남FC 김남일 감독이 팬들에게 미안한 마음을 전했다.


성남은 1일 탄천종합운동장에서 열린 FC서울과의 K리그1 14라운드 홈경기에서 1-2로 패했다. 이날은 K리그가 유관중으로 전환한 첫 경기였다. 김남일 감독으로서는 아쉬움이 클 수밖에 없는 결과였다.

그는 “오늘 팬들에게 첫선을 보였는데 좋은 경기를 못 해 죄송하다”라고 한 뒤 “주중 경기로 체력적인 문제가 있었다. 초반 실점에 대해 아쉬움도 있다. 부상자가 나와서 균열이 생겼다”며 패인을 짚었다.

또한 김남일 감독은 “서울이 최용수 감독 사퇴 후 기존과 다르게 나오리라 생각했다”며 “우리가 준비한 것이 미흡하지 않았나 싶다”고 상대의 계획을 간파하지 못한 점도 패배에 영향을 주어다고 했다.

하지만 “우리는 스리백과 빌드업을 하는데 지금까지 잘 해와서 바꿀 필요가 없다고 본다. 오늘도 그렇게 준비했다”며 “상대 전술에 따라 변형을 주겠지만 잘하는 것은 계속 유지하겠다”고 현재의 경기 스타일을 유지하겠다고 덧붙였다.

사진=한국프로축구연맹
  • 밴드
  • 카카오스토리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많이본뉴스

  • 유투브
  • 카카오톡
  • 트위터
  • 페이스북
  • 유투브